핫 이슈

  활동 > 언론속컨슈머

[한국경제] `탁상행정` 비판 받는 일회용 컵 보증제

• 글쓴이: 컨슈머워치  
• 작성일: 2022.10.24  
• 조회: 535

`탁상행정` 비판 받는 일회용 컵 보증제“이대로 시행되면 2002년 실패했던 컵 보증금제의 전철을 밟게 될 것입니다.”


소비자단체인 컨슈머워치가 24일 서울 여의도에서 개최한 ‘일회용 컵 보증금제 정책 간담회’에서 고장수 전국카페사장협동조합 이사장은 컵보증제에 대한 불만을 쏟아냈다. 컵 보증제는 소비자가 커피숍 등에서 음료를 일회용 컵에 담아 구매할 때 보증금 300원을 내고 추후 컵을 반납할 때 보증금을 돌려받는 제도다. 환경부는 환경 보호를 명분으로 지난 6월 전국 카페 등에서 이 제도를 도입하려다 카페 점주 등의 반발에 부닥치자 오는 12월로 시행 시기를 미뤘다. 그나마 전국 도입도 아닌 세종과 제주에서 먼저 사업을 한 뒤 전국적으로 확대하겠다고 했다.


당시에도 취지는 좋지만 카페 점주 등 이해당사자들과의 충분한 협의 없이 밀어붙이는 바람에 논란이 많이 된 제도다. 컵 보증제에 드는 각종 비용을 카페 점주 등에게 떠넘겼다가 반발에 부닥쳤고 결국 정치권까지 나서 환경부에 시행을 미루도록 압박했었다. 이런 상황에서 소비자단체마저 일회용 컵 보증제에 대한 우려를 드러낸 것이다.


이날 간담회에선 컵 보증제가 진짜 친환경적이냐는 의문이 쏟아졌다. 김범철 강원대 환경융합학부 명예교수는 간담회에서 “어떤 물건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정확히 평가하려면 사용할 때뿐 아니라 제조 과정, 운반, 처리에 이르는 모든 과정을 봐야 한다”며 “이번 정책에선 컵 세척과 수집, 운반, 별도 인력 채용 등 추가 투입되는 에너지에 대한 고민이 보이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예컨대 스타벅스코리아 한 곳만 해도 최근 3년6개월간 1126만 개의 텀블러를 판매하고 국내 전체 판매량은 가늠조차 안 되는데, 텀블러는 폐기 과정에서 플라스틱보다 더 큰 환경 오염을 일으킨다는 것이다. 일각에선 일회용 컵을 텀블러로 대체하는 건 ‘그린워싱(위장 환경주의)’일 뿐이란 비판까지 나온다.


일회용 컵 보증제는 코로나19 이후 더 높아진 국민의 위생 의식과 동떨어진 ‘탁상행정’이란 지적도 있다. 일회용 컵을 수거한 뒤 보관·세척하는 과정이 깨끗하고 위생적으로 이뤄지는지 확인하기 어렵다는 것이다.


간담회에 참석한 한 패널은 “환경 정책은 선한 의도와 달리 실제 발생하는 부정적 효과를 제거하는 것이 핵심”이라고 말했다. 환경부가 ‘일회용 컵을 없애야 한다’는 명분에만 집착해 카페 점주와 소비자를 납득시킬 수 있는 촘촘한 시행 방안을 만들지 못한다면, 또다시 역풍을 맞을 수 있다는 걸 기억해야 한다.


2022-10-24 한국경제

취재수첩 탁상행정 비판 받는 일회용 컵 보증제 | 한경닷컴 (hankyung.com)

댓글 쓰기 (0/1000)
 
댓글 등록
비밀번호 확인
글 작성시 입력하셨던 비밀번호를 넣어주세요.

확인
창닫기
수정하기
창닫기
• 전체 : 497 건 ( 1/34 쪽)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자
497 [메트로신문][플경법, 과연 공정한가] (中)플경법, 지배적사업자 '사전'지정? '역차별'에 기업들 반발
컨슈머워치 / 2024.02.28
컨슈머워치 2024.02.28
496 [메트로신문][플경법, 과연 공정한가] (上)플경법이 뭐길래 소비자·기업들 뿔났나
컨슈머워치 / 2024.02.26
컨슈머워치 2024.02.26
495 [한국NGO뉴스] 약 배송 허용을 위한 약사법 개정, 이제 국회의 적극적 논의가 필요하다 [컨슈머워치 논평]
컨슈머워치 / 2024.02.22
컨슈머워치 2024.02.22
494 [헬스인뉴스] 시민단체, 약 배송 허용하는 약사법 개정 촉구
컨슈머워치 / 2024.02.20
컨슈머워치 2024.02.20
493 [데일리팜] '약 배송' 약사법 개정 추진 보류에도 잡음 지속
컨슈머워치 / 2024.02.20
컨슈머워치 2024.02.20
492 [아이뉴스24] 김상훈 의원, 제21대 4년 종합 대한민국 헌정대상 수상
컨슈머워치 / 2024.02.20
컨슈머워치 2024.02.20
491 [한국NGO신문] '약 배송 허용' 약사법 개정안 발의 불발···소비자단체, "이익단체 반발에 물거품"
컨슈머워치 / 2024.02.20
컨슈머워치 2024.02.20
490 [뉴스웨이] 소비자단체 "'약 배송' 문제 절충점 필요···국회가 나서야"
컨슈머워치 / 2024.02.19
컨슈머워치 2024.02.19
489 [약업신문]소비자단체 "약 배송 허용에 대해 국회 적극적으로 논의해야"
컨슈머워치 / 2024.02.19
컨슈머워치 2024.02.19
488 [한국정경신문] 플랫폼법 잠정연기..쿠팡 등 이커머스업계 숨 고르기
컨슈머워치 / 2024.02.13
컨슈머워치 2024.02.13
487 [EBN] 공정위, ‘플랫폼법’ 사실상 원점 재검토…“백지화 수순은 아냐”
컨슈머워치 / 2024.02.13
컨슈머워치 2024.02.13
486 [헤럴드경제] “플랫폼법 재검토" 선언한 공정위…전방위 우려에 ‘백기’
컨슈머워치 / 2024.02.13
컨슈머워치 2024.02.13
485 [CEO스코어데일리] [누굴 위한 플랫폼법인가] ③ 논란의 ‘플랫폼법’, 정부도 한발 후퇴…“국회·산업계·소비자 모두 ‘반대’”
컨슈머워치 / 2024.02.13
컨슈머워치 2024.02.13
484 美 “무역합의 위반” 韓 전방위 반대에…공정위 "플랫폼법 사전규제 전면 재검토"
컨슈머워치 / 2024.02.07
컨슈머워치 2024.02.07
483 美 “무역합의 위반”·韓 “물가폭등·역차별” 전방위 반대에…공정위 “플랫폼법 전면 재검토"
컨슈머워치 / 2024.02.07
컨슈머워치 2024.02.07